Today: 911
Total: 98396
 
 
 
 
트랜스쿨 - 샘플강의 -

Tanaka

A heavy, ①muffled series of thuds dragged Tanaka from a deep and dreamless sleep. His eyes flickered in the darkness as he ②tried to force them open, and they in turn tried to resist. His body ached all over, and it sluggishly dawned on him that he ③had slept in his armour. A few seconds later he ④realized where he was. ⑤The door was banged again, louder this time, and with a ring of impatience. He struggled to roll from his back and onto his side, ⑥groaning as muscles and organs screamed in disapproval. He rolled off the bed onto his hands and knees. He could see the bedside lamp in the dusky red light of the smouldering fire, which was set in the hearth across the small room. The oil lamp ⑦cast out a soft yellow glow as he lit it, gently pushing back the dark shadows of the grubby room. The atmosphere was ⑧warm and close, thick with the smell of wood smoke. The room was sparsely furnished; in its small space was contained a crude bed, a bedside set of drawers, a single heavily ⑨padded chair, and a simple hearth.

다나카

무겁고도 ①소리를 죽인 소리가 곤히 잠든 다나카를 깨웠다. 꿈이 없는 잠이었다. 그가 눈을 뜨려고 했을 때 그의 두 눈은 어둠 속에서 깜빡거렸으며 번갈아 가면서 ②눈을 뜨려고 했다. 그는 전신에 고통을 느꼈으며, 자신이 입고 있는 갑옷 안에까지 ③스며들어 왔다. 몇 초 후에 그는 자신이 어디에 있는지를 ④알았다. ⑤문이 다시 쿵하고 닫히면서 성급한 벨소리가 들렸다. 그는 자신의 등을 펴서 일어나려고 했으나 전신의 ⑥근육에 고통을 느꼈으며 내장기관도 거부반응을 나타냈다. 그는 침대 위를 굴러서 손과 무릎을 짚고 일어났다. 그는 연기를 피우며 어스레하게 꺼져가는 붉은 빛을 통해서 작은방의 화로가에 있는 램프하나를 발견하였다. 그가 그 램프를 켰을 때 지저분한 방안의 어두운 분위기가 물러가고 부드럽고 노란빛을 ⑦발산하고 있었다. 주위분위기는 ⑧따뜻하고, 폐쇄된 느낌을 주었으며 나무 타는 냄새로 가득 차 있었다. 작은 방 안에는 가구가 별로 없었으며, 단지 침대하나와 서랍장 그리고 ⑨방석이 딸린 의자와 간단한 난로가 전부였다

이 지문에는 drag from, dawn on, roll from, roll off 등의 여러 가지 숙어가 나옵니다. 우선 정확한 의미를 파악하는 것이 급선무겠지만, 의미를 벗어나지 않는 선에서 이런 숙어들을 세련되게 표현하는 것이 매끄러운 문장을 만드는데 큰 비중을 차지합니다.

 


* muffled -- 소리를 죽인, 소음의
* thuds -- 쿵하는 소리
* drag -- 끄집어내다. 끌어내다.
* sluggishly -- 느리게
* dawn on -- ∼에게 분명해지다. 떠오르다
* groaning -- 신음하면서
* dusky -- 어스레한, 어둑어둑한
* grubby -- 지저분한
* sparsely -- 드문드문한



① 글쎄요, 어떻게 보면 아주 시적인 표현이라고 할 수도 있겠지만, 그보다는 말이 안되는 소리라는 느낌이 더 강하게 다가옵니다. 또한 원문의 「thud」라는 단어는 「쿵」하는 일종의 의성어인데, 번역문에서는 그런 느낌이 전혀 살아 있지 않습니다.

② 「눈을 뜨려고 했다」는 말이 하나의 문장 안에서 두 번 반복되어 있습니다. 실제로 갑자기 잠에서 깨어나 눈이 제대로 떠지지 않는 상황을 머리 속에 그려보면 좀 더 실감나는 문장을 만들 수 있을 겁니다.

③ 원문의 「it」이 무엇을 의미하는지를 살펴볼 필요가 있습니다. 번역자는 이 「it」이 「고통」을 의미하는 대명사로 파악했는데, 저는 그보다 「it ∼ that」으로 연결되는 가주어라고 보고 싶습니다. 이렇게 되면 「and」 앞의 쉼표를 전후하여 두 개의 절이 각기 독립적인 의미를 가지게 될 것이고, 「dawned on」에 대한 해석도 달라져야 할 겁니다.

④ 의미는 알겠는데 왠지 석연치가 않습니다. 그냥 「알았다」고 하는 것보다는 「알아차렸다」, 「깨달았다」 정도로 옮기는 게 나을 듯합니다.

⑤ 여기서의 「bang」은 문이 닫히는 소리가 아니라 문을 두들기는 소리입니다. 또 「성급한 벨 소리」라는 표현도 조금 어색하네요.

⑥ 원문을 보면 「muscles」와 「organs」가 모두 「비명」을 지른 것으로 되어 있고, 그 앞의 「groaning」은 그래서 주인공이 끙끙거리는 신음 소리를 냈다는 뜻입니다. 또한 「organ」을 「내장 기관」이라고 옮긴 것도 썩 적절하지 못한 표현이군요.

⑦ 이 문장의 의미는 「램프를 켰기 때문에 그 결과 노란빛이 발산되었다」는 것으로 파악해야 합니다. 그러나 번역문은 마치 램프를 켠 것하고 노란빛을 발산한 것하고가 동떨어진 별개의 사건인 것 같은 느낌을 줍니다.

⑧ 쉼표의 위치를 지적하고 싶습니다. 쉼표가 이 자리에 들어가는 것하고 「주었으며」 다음에 들어가는 것하고, 문장의 흐름상 어떤 것이 더 적절할지 생각해 봅시다.

⑨ 이 정도는 「의역」이라고 생각하고 넘어갈 수도 있겠지만, 엄밀히 따지자면 정확한 번역은 아닙니다. 「padded」라는 단어는 「방석」보다는 「채워 넣어진 것」이라는 의미입니다. 따라서 「heavily padded」라고 하면 「채워 넣어진 것이 아주 많은 의자」, 즉 쉽게 말해서 「쿠션이 좋은 의자」, 「아주 푹신한 의자」라는 뜻이 되겠지요.


다나카

꿈도 없는 깊은 잠에 빠져 있던 다나카는 무언가 묵직하게 쿵쾅거리는 소리에 잠에서 깨어났다. 억지로 눈을 떠보려 애써 보았지만, 그의 두 눈은 어둠 속에서 번갈아가며 힘겹게 껌뻑일 뿐이었다. 그는 온몸을 파고드는 통증을 느끼며 간신히 자신이 갑옷을 입은 채로 잠이 들었다는 사실을 떠올렸다. 잠시 후, 그는 여기가 어디인지도 알아차렸다. 다시금 문을 쾅쾅거리는 소리가 아까보다 더 크게, 더 절박하게 들려왔다. 누운 채로 몸을 옆으로 돌려보려 했지만, 온몸의 근육과 장기들이 괴로운 듯 비명을 질러댔다. 간신히 두 손과 무릎을 이용해 침대를 빠져나왔다. 좁은 방 반대편에 놓여 있던 난로에서 연기와 함께 새어나오는 희미한 불빛으로 침대옆에 놓인 램프를 알아볼 수 있었다. 램프에 불을 붙이자, 노란 불빛이 퍼져나가며 지저분한 방안의 어두운 그림자를 부드럽게 거둬갔다. 실내는 따뜻하고 밀폐되어 있었지만, 연기 냄새가 짙게 배어 있었다. 그 좁은 공간 안에 가구라고는 조잡한 침대 하나, 침대 옆에 놓인 서랍장, 푹신한 의자 하나, 그리고 초라한 난로 하나가 전부였다.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로 123(망원동, 케이디빌딩 4층) 문의전화: (代)02-3142-8136 FAX:02-3142-8138